메뉴 건너뛰기

2019.01.11 12:35

이상한 가을풍경

조회 수 0 추천 수 0 댓글 0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
67WIp0h.jpg

 

이상한 가을풍경

 

연초록 이파리 매단 채

봄을 상상임신 중이다

 

상처 툭툭 털어내고

새 순 피워내고 싶은 단풍지는

가을 느티는 허리춤

 

샴쌍둥이 같은 세상

살기 위한 몸부림 이겠다

낙엽 같은 生 잊을만할 즈음

 

바다가 뒤집혀 뭍으로 올라 온 배

바다로 가버린 네 바퀴의 자동차

계절은 혼돈을 잉태하고

 

지난여름 끝자락

태풍 매미 할퀴고 지나간 뒤

느티 너덜한 몸뚱아리 쳐다보며

혀 끌끌 차던 기억

 

느티나무 움 틔웠다며

계절은거슬러

오르고 있었다

 

내 마음의 앞마당으로

땅거미 질 때 남쪽마을

때아닌 벚꽃 만개했다며
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» 이상한 가을풍경 주기쁨 2019.01.11 0
150 배 한 척 없는 주기쁨 2019.01.11 0
149 흔들리는 코스모스 주기쁨 2019.01.11 0
148 귀뚜라미 주기쁨 2019.01.10 2
147 들녘의 따사로움 주기쁨 2019.01.10 0
146 삶의 주인이 되어 주기쁨 2019.01.10 1
145 밤의 적막 주기쁨 2019.01.09 0
144 여미어진 가슴에 주기쁨 2019.01.09 1
143 그리움 한자락에 주기쁨 2019.01.09 1
142 님은 없습니까 주기쁨 2019.01.08 0
141 말하면서 다시 알지 주기쁨 2019.01.08 0
140 그곳에 있다면 주기쁨 2019.01.08 0
139 부단히 변화하는 것 주기쁨 2019.01.07 0
138 날마다 그리운 주기쁨 2019.01.07 0
137 오늘 하루 주기쁨 2019.01.07 0
136 있는 그대로 주기쁨 2019.01.04 0
135 남을 손해끼치면 주기쁨 2019.01.04 0
134 무익한 사념도 주기쁨 2019.01.04 0
133 배꼽 아래 뿌리가 주기쁨 2019.01.04 0
132 벽에 걸린 식구들 주기쁨 2019.01.03 0
Board Pagination Prev 1 ... 3 4 5 6 7 8 9 10 11 12 ... 15 Next
/ 15
CLOSE

SEARCH

CLOSE